난 생생한 오자와 마리아를 느끼고 왔다 -오자와 마리아 스트립 쇼 후기-

고정닉 모님께서 일본 신주쿠 뉴아트에서 오자와 마리아 공연 보고 보내주신 선물.
분명 다들 외계어로 써있는 까까는 신경도 안쓸꺼고 마지막 폴라노이드에만 집착하고 있을게 뻔.
공연을 신나게 보다가 문득 제 생각이 나서 피같은 돈 1천엔 (28일 현재 13480원) 을 주고 찍어오신 다음에..
무려 원본을 보내주시는 킹 오브 대인배 2010의 모습을 보여 주셨다.




위가 어제의 나,
아래가 오늘의 나



아아... 비오는날 귓구멍에 음악박아놓고 가다가 불현듯 눈먼 할머니가 미는 달구지에 치인듯한 느낌.
하지만 이렇게 따뜻하게 선물도 챙겨 주는 사람이 있지 않은가... 
ㅅㅂ 대체 어떤 삶을 살았기에 여자가 훌렁 훌렁 벗는 스트립쇼를 보는데 갑자기 내 생각이 난단 말인가... 
레진 개새끼야 넌 행복한 사람이야. 행복한 줄 알라고!!

게다가 이게 끝이 아니다.
철두철미한 오자와 마리아 감상문을 쓰셔서 따로 또 보내주시는 세심함.
나도 봤으니 너도 봐라, 라는 친절한 후기.

클릭하시라





무려 hwp 파일까지 첨부하셨으니 읽기 힘들다면 다운 받아 보도록 하자.
수많은 잉여들에게 좋은 가이드가 될 듯 합니다.

빅뱅의 하루하루가 흘러 나오면서 즐기는 오자와 마리아의 공연이라니..
이질적이면서 재미있는 경험을 하고 오신듯 하여 보기 좋습니다.
이렇게 다른 사람들에게 도움 주는 경험을 공유하시는 귀한 행동 하셨으니 복받으실거예요.

“I LOVE LEZHIN" 은 못받았지만 그래도 괜찮습니다.
저도 나름대로...



이런 즐거운 추억이 가득한 전리품이 있어서....
폴라노이드만으로 감격 x 100 입니다!




http://www.akachanblog.com/40
아 이거 참 맛있는건데... 귀한거라 맛 보기도 힘들고... 누구 줬으면 딱일것 같은데..
혼자 먹기 너무 아깝네요. 안먹고 엄마 아빠 드려야겠다.




아오 술마시고 싶다. 하지만 난 술을 끊었잖아.
오자와 마리아 보고 흥겨워지고 음식 보고 가라앉네.




익명의 신사님, 감사합니다.
사랑해요 빅뱅.

+
 

수요일이다. 더우니까 도넛 대신 아이스크림 먹자. 
7, 17, 27, 37번째 댓글을 달아주는 분께 부빅voovic 에서 베스킨라빈스 1만원권 기프티콘을 드린다.
중복은 노 카운트.







신고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1. 이전 댓글 더보기
  2. .....™ 2010.07.29 10: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횽 힘내!!!

    언젠간 갈수있겠 [...]

  3. 2010.07.29 10:3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4. why 2010.07.29 10: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백등안 세이프

  5. 하얀늑대 2010.07.29 11: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다시 원래의 모습...
    보기 좋다는... ^^

  6. 우얼 2010.07.29 11: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혼혈은 어릴때 정말 김태희 저리 가라인데

    나이먹으면서 인생의 끝맛을 느낌

    안타까워서 미치겠음

  7. 클로로 2010.07.29 11: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마리아 오자와를 모르는 친구가 있어 알려줬더니...

    쉬워즈 그레이트!! 막 이러던데 ㅋㅋㅋ 마리아를 모르고 어떻게 av를 봤다고 말을해 -

    이렇게 공연관람기를 보니 정말 반갑고 막 그러네요 ㅎㅎ 이 느낌은 뭐지

    진기하고 바람직한 여러 경험들이 공유되는 이곳을 사랑합니다 피스

  8. 건칠이 2010.07.29 12: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레진은 전생에 나라를 구했나?
    나도 블로그의 왕이되면 누군가 저런 걸 선물해 주나요?

  9. 흠.. 2010.07.29 12: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진의 모자이크는 레진이 손댄거지? 우리만 못보게 한거 맞지?ㅋ

    • ue 2010.07.29 13: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우리나라는 가슴사진이 올라오면 청소년들이 다 발정나서 성폭행하러 다리러 가는줄 알아서 저렇게 안하면 법에 걸림요

    • 태상노군 2010.07.29 20: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이글루때도 있는유두 없는유두 지적당했었는데

      저거 모자이크 벗겼다간 시망할듯

  10. 이사발 2010.07.29 12: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리에게 노모를 허하라 레진 ㅎ서ㅣ머ㅣ흐ㅜ미ㅏㅡ히ㅏ므ㅟㅏㅜㅎ미ㅏㅜㅏㅣ무하ㅣㅎ무ㅏㅣ 크ㅏ하머ㅏ허미허ㅣ

  11. 브라이언 2010.07.29 13: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아아아아~ 이런 것이었구나.
    저도 혹시나 저 곳에 가면 레진님 생각날 것 같아요

  12. ratm 2010.07.29 13: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대박. 담번에 일본여행갈 때 필수 코스로 입력해야지.

  13. 물색없는년 2010.07.29 13: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여자도 들어갈수 있나?

  14. BERSERK 2010.07.29 14: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런걸보면 레진사마는 확실히 전생에 공덕을 많이 쌓은듯

  15. ㅇㅇㅇ 2010.07.29 14: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근데 요즘 오자와 활동하나. 막장테크 타는거 같은 이후로는 본적이 없는데.. 요즘 대표작이 머야?

  16. 훈남 2010.07.29 15: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원본을;;;ㄷㄷㄷㄷㄷㄷㄷㄷㄷ
    저건 분명히 레진을 위해서 간 것인듯ㅋㅋ

  17. ㅋㅌㅊ 2010.07.29 15: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상하다.. 사진말고 본문은 예전에 봤던 기억이 나는데 뭐지 ㅡㅡ........

  18. 아미르 2010.07.29 18: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정말 훈훈하다

    나도 꼭 뭔가 주고싶어지네

  19. 2010.07.29 19: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아사쿠사에서 마리아님 뵙고 왔었죠 ㅎㅎㅎ

  20. 화상챗팅 2010.07.30 01: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근데 폴라로이드 사진이 패티김 닮았다고 생각하는건 나뿐인건가!!!!!!!!!!!!!!!!!!!!!!!!!!!!!!!!!!!!!!!!!!!!!!!!!!!!!!!!!!!!!!!!!!!!

  21. elk 2010.07.30 03: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으잌 오늘 난 선지자를 보앗노라